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 번에는 불소가 충치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것을 역사(?)와 함께 다루었습니다.

불소를 둘러싼 논란에 대해서는 자세히 다루지는 않았습니다.

 

그러나 불소의 유해성 논란은 그렇다 치더라도, 불소가 충치 예방에 전혀 효과가 없다는 주장이 아직까지 나오고 있는 것은 좀 그렇습니다.

예전에는 불소가 치아에 끼치는 영향을 잘 모르는 상태에서 경험을 토대로 불소가 충치 예방에 효과가 있다라고 생각해왔으나, 연구가 계속 되면서 불소가 치아 조직과 결합하여 치아의 내산성을 강화시키고 치아 재생능력을 증가시키는 메커니즘이 서서히 밝혀지고 있습니다.

 

오히려 수돗물의 불소화에 반대하는 입장 중 가장 공감이 가는 부분은 개인의 선택권에 대한 문제입니다.

사실 수돗물의 불소화는 충치 발생빈도가 높은 나라에는 유효한 처방이 될 수 있지만, 선진국에서는 그렇지 않을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왜냐하면 대부분의 치약에 불소가 함유되어 있고, 물공급이 원활하고 개인 위생이 발달한 선진국에서 치아에 공급되는 불소는 하루 두 번의 양치질로 충분할 수도 있기 때문이지요.


뭐 어쨌든...

오늘의 주제인 치약 얘기로 돌아가겠습니다.


예전에는 손가락과 소금으로 양치질을 하기도 했다지만, 요즘은 그러시는 분들은 없겠지요. ^^

예전에도 말씀드렸듯이 칫솔질은 가장 효과적인 충치와 잇몸병 예방법입니다.

 

내게 맞는 크기와 세기의 칫솔을 골라 바른 방법으로 하루 두 번의 칫솔질을 하는 것만으로도 대부분의 충치와 잇몸병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사실 칫솔질의 효과는 대부분이 칫솔에서 나옵니다.

치약 없이 물로만 칫솔질을 해도 플라그는 거의 제거할 수가 있거든요.

 

 

그럼 치약이 하는 일은 무엇일까요?

치약의 주요 성분을 대강 살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판매중인 치약들 – Rite aid>

 

 

치약의 성분

연마제 (polishing or abrasive agent) – 작은 알갱이와 같은 것들이 치아 표면에 강하게 달라붙은 색소나 플라그를 제거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Calcium carbonate, alumina, silica 등이 사용됩니다.

연마제 강도가 높을 수록 색소를 없에는 효과가 크기 때문에 치아 미백 효과가 있다고 하는 치약의 경우 연마제가 많이, 혹은 좀 더 강한 연마제가 들었습니다.

이전에 미백에 대해 설명하면서 다루었던 바와 같이 연마제가 치아 미백에 다소 효과가 있을 수 있습니다.

단, 치아가 시린 경우 강한 연마제의 사용은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으니, 시린이를 가진 분들은 연마제의 양이 적은 치약을 선택하셔야 합니다.

미국의 경우 센소다인이 대표적인 시린이 치약이 되겠습니다.


 

계면 활성제 (Surfactant agent)

치약을 문지르면 거품이 나는데 그것은 계면활성제가 들어있기 때문입니다.

세척력을 좋게 하고 박테리아를 죽이는 효과도 일부 있습니다.

계면활성제의 경우 유해성 논란이 있어서 계면 활성제가 없는 치약도 있습니다.

계면활성제에 알레르기 반응이 있거나, 구강 건조증이 있는 환자의 경우 계면활성제가 없는 치약을 사용하는게 좋습니다.

구강 건조증이 있는 환자용을 시판되는 치약 (Biotene 같은)은 SLS가 들어있지 않습니다.

SLS의 쓴맛을 가리기 위해 들어가는 강한 향이 구강 건조증 환자에게 자극을 주기 때문입니다.

 

또한 입속에 염증이 있는 경우 SLS가 없는 치약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존슨엔 존슨에서 나온 램브란트 치약중 염증이 있는 입에 사용하는 치약에는 SLS가 빠져 있습니다.

 

여담이지만 미국의 경우 Tom’s of maine이 대표적인 SLS-free치약을 생산하는 브랜드입니다.

 

Tom’s of maine의 경우 처음에는 계면활성제나 불소가 없는 치약만 생산했는데, 콜게이트가 이 회사를 인수한 이후로는 SLS가 들어간 치약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인터넷판매가 아닌 시중에서 사는 Tom’s 치약은 모두 SLS가 들어가 있습니다.

단, 이 회사는 자연물에서 추출한 SLS만을 사용한다고 하는군요.

이 치약회사의 역사도 굉장히 흥미있지만, 오늘은 생략하겠습니다. ^^

 

<시판이 시작된 Tom’s of maine, 시린이용 치약이 왼쪽에 보입니다.>

 

<Tom’s of the main의 뒷면. 시판되는 제품에는 불소와 SLS(Sodium lauryl sulfate) 가 들어가 있다.>

 

 

그외에 치약을 젤 형태로 만들어주는 고형제나 글리세린 (세척용), 인공향료등이 들어갑니다.

 

그리고 불소가 들어갑니다.

아까 말씀드렸듯이 치약이 칫솔질에서 차지하는 역할은 미미합니다.

오히려 요즘은 치약의 제 1 목적이 불소의 공급이라고 봐도 무방합니다.

 

수돗물의 불소화도 어느정도 역할은 하겠지만, 실제로 불소를 섭취하는 것보다는 얼마나 치아 표면에 불소가 오래 닿아 있느냐가 중요합니다.

그래서 치약이 중요한 것이지요.

충치가 많이 생길 가능성이 있는 사람일수록 칫솔질 후에 물로 많이 행궈내지 않는 편이 좋습니다.

극단적으로 그냥 뱉고 물로 행구지 말라고 하지요. ^^

정 찝찝하면 살짝 행구시구요.

 

 

<구강 건조증용 제품의 대표 브랜드인 Biotene 치약>

 

 

어떤 치약을 사용할까?


일단, 보통 사람이라면 어떤 치약을 사용해도 상관이 없습니다.

이번에 NIST (미국의 모든 기준을 정하는 연구소입니다.)를 방문할 기회가 있었습니다.

치과용 레진을 처음 발명한 Dr. Bowen을 만난 것도 좋았지만, 미국 치과협회의 인증마크를 발급하기 위한 실험을 담당하는 사람을 만난 것도 흥미 있는 일이었습니다.

미국에서 생산되는 치약이나 칫솔, 혹은 구강 청정제가 미국 치과협회 인증마크를 발급받으려면 반드시 이 사람의 손을 거쳐야 하는데요.

만나서 처음했던 질문이 어떤 치약이 가장 좋으냐는 것이었습니다.

뭐…

기대했던 바와 같이 공식적인 대답, 기준만 넘으면 어떤 치약이든 좋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그래서..

그럼 당신은 무슨 치약을 쓰냐고 물었더니 Arm and hammer에서 나온 AGE defying이란 치약을 쓴다더군요.

미국에서 유일하게 ACP(Amorphous Calcium phosphate)라는 성분이 들어가 있는데, 이 성분이 치아 재생에 도움을 줍니다.
그런데 특허권때문에 다른 회사들은 사용을 못하고 있는 상황이지요.

<Arm and Hammer의 AGE defying 치약, 베이킹 소다와 ACP가 들어가 있다. 미국에서 ACP가 함유된 유일한 치약>


이렇게 치약 업계(?)에도 최근에 새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사실 치약연구는 미국보다 유럽이나 아시아쪽에서 더 활발하기도 한 것 같습니다.

치아를 구성하는 성분인 ACP나 HCP가 들어간 치약이나 화학성분을 줄인다던지, 사카린 대신 자일리톨을 넣은 치약들이 속속 나오고 있지요.

수년 후면 치약 성분의 기준이 달라질지도 모르지요.


그리고 치약에 따라 치은염 예방을 위해 항균제가 들어가는 경우가 있습니다.

트리클로산(Triclosan)이나 플루오르 제일 주석(Stannous fluoride)이 함유된 치약은 ADA에서 인증한 치은염에 효과가 있는 치약들입니다.

잇몸병이 있는 경우 이런 치약을 사용하면 괜찮습니다.

콜게이트에서 나오는 대부분의 치약이나 크레스트의 Pro-health, 혹은 Gel-Kam이란 치약이 이에 해당됩니다.


이렇듯 치약도 용도에 맞게 쓰는 것이 중요하구요.

물론 보통 사람의 경우는 아무 치약이나 쓰셔도 크게 상관이 없습니다. ^^


1. 평소 구강 건강에 별 문제가 없는 사람이라면 적당한 가격의 자신이 좋아하는 향이 들어간 치약을 쓰시면 무방합니다.

간혹 치약의 연마제가 너무 강해서 입안내 상피가 벗겨지는 경우가 있는데, 이 경우는 치약을 바꾸시는 편이 좋습니다.

2. 시린이가 있는 분이라면 시린이 전용치약 (연마제가 적게 들어간)을 사용하시면 됩니다.

센소다인이 대표적인 치약이며 최근에는 다른 치약회사에서도 시린이용 치약을 많이 내 놓고 있습니다.

Sensitive라고 쓰인 치약을 고르시면 되겠습니다.

3. 구강 건조증이 있는 경우에도 마찬가지로 구강건조증 예방치약을 사용하면 좋습니다.

Biotene이 대표적인 브랜드이며 다른 회사에서도 많이 나옵니다.

마찬가지로 입안에 염증이 있는 경우는 SLS가 없는 치약을 사용하시면 좀 더 효과를 보실 수도 있습니다.

4. 잇몸이 안좋은 경우 항균제가 들어간 치약을 사용하시는 편이 좋습니다.

Triclosan이나 Stannous fluoride가 들어간 치약을 쓰시면 됩니다.

5. SLS나 불소함유 여부가 걱정이 되시는 분들은 가능하면 온라인에서 찾아보시기 바랍니다.

오프라인 상점에서 시판되는 치약중에 불소와 SLS를 포함하지 않은 치약은 찾기가 힘듭니다.

유기농 전문기업은 버츠비에서 만든 치약이 시판중이기는 합니다.

그러나 어떤 치약을 사용하는가 보다는 어떻게 칫솔질을 잘 하느냐가 더 중요하다는 사실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dentalife
본문의 내용에 대한 불펌은 안해주셨으면 합니다.
출처를 명시하고 내용을 바꾸지 않으시면 스크랩과 퍼가기는 괜찮습니다.
댓글 하나 남겨주시는 센스 있으시면 이뻐라 할지도 몰라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5.16 12:23 신고

    저는 치약 먹는 기분이 들어서 엄청 헹구는데 요거 기억해두고 실천해야겠네요.*^^*

    • 2010.05.16 12:39 신고

      저도 그랬어요.
      사실 이게 아이러니 한게 가능한 많이 뱉되 (덜 삼키는 방향으로) 헹구지는 마라.. 이건데요. ^^
      저도 사실 실천이 잘 안되서 불소 린스를 추가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2. 2010.05.16 12:52 신고

    치약도 공부해야하는군요^^a
    음..비싼치약은 별 필요 없는 건가요^^?..

    • 2010.05.16 22:19 신고

      비싼 치약이 가져다 주는 이로움이 가격에 비해 미미하다는 것이지요. ^^
      일반인이라면 보통 치약으로 치약 본래의 목적을 다할 수 있으니까요.

  3. 2010.05.16 17:59 신고

    어떻게 칫솔질을 하는가가 더 중요하군요.

  4. 2010.05.16 18:28 신고

    치약도 중요하고 칫솔질도 중요하겠지요^^

  5. 2010.05.16 21:41 신고

    미국의 형네집에 갔을때 암앤해머 치약을 써봤는데..
    베이킹 소다 때문인지 생전 처음 보는 맛이더라구요..ㅋㅋ
    처음에는 뭔가 했는데 그래도 적응이 되더라는..^^:

    • 2010.05.16 22:20 신고

      저도 아직 안써봤어요..
      치약이 있다는 건 알았는데 ACP가 들어가 있다는 건 이번에 알았네요.
      왠지 효과가 있을 거 같다는 -_-;

  6. 2010.05.16 23:25 신고

    치약도 종류가 많군요,,,치아 재생성분의 ACP가 있는 제품이 ㅡ우리나라에 있나요,,,

    • 2010.05.17 06:17 신고

      암앤해머에서 판매하지 싶습니다.
      ACP보다 HCP가 들어 있는 치약도 있다고 들었습니다.
      어느쪽이 실제 임상에서 뛰어난 성능을 발휘할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다음 기회에 ACP를 함유한 약(?)에 대해 소개할 기회가 있을 것 같습니다.

  7. 2010.05.17 02:49

    모회사에서 나오는 치아미백 치약을 썼다가... 치아를 몽땅 잃은 뻔도 했었답니다!
    그 치약은 어떤 경품에서 당첨되어 받은 거라 그냥 썼는데요~
    많아서 이웃 노인분께도 나눠드렸는데...

    그 치약 때문에 (제 생각이긴 합니다만)몇 달만에 치아 반을 잃으셨습니다!
    그것도 제가 준 치약 때문에 말씀이죠! 그치만 그 분은 그걸 모르시는 것 같던데...
    암튼, 무척 맘이 불편합니다!
    저또한 그 치약을 쓰고서 이가 시리고 오른쪽 어금니쪽으로 급속하게 문제가 발생했었습니다!
    근데, 그게 웃기는 게 볼소치약도 함께 있었기 때문에 번갈아 사용하여 그 문제를 제대로 인지하지 못했다는 겁니다!
    결국, 나중에 미백치약으로 인한 것이란 확신이 서고서야 문제를 해결하려 동분서주... ㅠ.ㅠ

    암튼, 국내엔 좀... 치약에 대한 인식이 너무 낮은 수준 같습니다!
    다들 이런 정보를 많이 보셨으면 좋겠단 생각입니다!

  8. 2010.05.17 06:04

    한동안 바쁘신 것 같더니
    요새는 좀 시간이 나시나보네요^^
    공부하실때 건강 꼭 챙기세요.

    ps..
    치약이 플라그 제거에 역할을 거의 하지 않는 건 아닙니다.
    물론 아주 잘 닦는 사람에서 치약 없이 충분히 플라그를 제거할 수 있지만
    효율의 측면에서 엄청나게 차이가 나죠

    이런 비유가 어떨까 하네요.
    비누없이 세수가 가능합니다. 만약 화장만 안했다면 충분히 깨끗하게요
    하지만, 비누를 써서 하는게 훨씬 편합니다.

    치약도 마찬가지로, 꼭 불소때문이 아니더라도 보다 효율적으로 플라그를 세척해내기 위해서 사용하는 거죠.
    그래서, 연마제와 그놈의(^^) `SLS`가 들어가구요

    치약 관련 글 트랙백 걸어두겠습니다^^

    • 2010.05.17 06:24 신고

      맞는 말씀입니다.
      적절한 비유 감사합니다.
      말씀하신 것처럼 치약이 플라그 제거의 효율성을 (많이) 올려주겠지만, 개인적으로 치약의 용도는 불소 도포의 목적이 더 크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트랙백 잘 받았습니다.
      이번에 NIST방문시 재미있는 연구들을 좀 보았습니다.
      칼슘을 불소도포 30분 전에 먼저 적용해주면 불소가 입안에 잔존하는 기간이 최대 8배 더 길어진다는 내용이었는데요.
      현재 특허가 진행중이라니 곧 재미있는 치약제품이 나올 것 같습니다. ^^

  9. 2010.05.18 07:09 신고

    정말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특히, arm and hammer 치약은 다음에 꼭 사야겠어요.
    감사합니다~

    저 질문 있어요.
    탐스가 콜게이트로 인수된 후 쓰지 않고 있는데, 자연물에서 추출한 SLS는 괜찮은가요~?
    그리고 저희 선생님은 triclosan의 유해성에 대해서 설명해주셨는데 치은염에 효과가 있군요~

    잊지 않겠습니다. 치약보다 칫솔질이 더 중요하다는 것!

    • 2010.05.19 02:20 신고

      광고하는 글은 아닙니다. ^^
      아직 일반 치약과의 차이점이 두드러진다던지 그러진 않아요.
      SLS에 대해서는 뭐라 말씀드릴 수가 없습니다.
      개인적으로는 SLS의 유해성이 그렇게 큰지 좀 미심쩍습니다.
      트리클로산의 경우 발암성물질일 가능성이 있다는 얘기는 저도 들었습니다.
      그러나 워낙 미량이 사용되기 때문에 괜찮은 거 같구요.
      오히려 생산과정에서 일어나는 환경오염이 트리클로산의 가장 큰 문제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10. 2010.05.19 05:33 신고

    전 코스코 할인쿠폰에 따라 그때그때 달라요. ㅎㅎㅎ

  11. 2010.05.22 12:12

    칫솔에 관하여도 올려주세요.
    보통 사람의 경우 미세모를 사용할 필요는 없지요?
    치약의 종류가 이렇게 다양한 걸 처음 알았어요.

    • 2010.05.30 03:47 신고

      조만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굳이 미세모를 쓰실 필요는 없습니다.
      적당한 힘으로 부드럽게 닦는 요령이 필요한 거죠

  12. 2010.06.29 02:01

    좋은 정보 참으로 감사합니다. 현재 Gel-kam을 쓰고 있는데, 시린이와 예민한 잇몸에 아주 좋네요.
    하루만에 효과를 보았습니다. 혹시 이빨이 시리거나 잇몸이 예민하신분은 권해드려요..
    그 전에 치과에서 점검은 필히 받으셔야 겠지만요. 혹시나 충치때문일수도 있으니깐요.
    덴탈라이프님의 좋은 글 계속 기대하겠습니다. ^^

    • 2010.07.04 20:16 신고

      그런 제품이 있었네요.
      고 농도의 불소인 것 같은데, 치과에서 쓰는 제품보다 불소 함량을 줄여서 시중에서 파는 것 같습니다.
      치과에서도 민감도를 줄이는 약재를 도포하는 시술이 있습니다.
      비슷한 원리인 거 같네요.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 (4) 피츠버그 치대 - University of Pittsburgh dental school

미국 치대(dental school) 를 준비하시는 분들을 위해 제 미국 치대 지원과정과 인터뷰 후기들을 묶어 보았습니다. 총 8개의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와, 다양한 미국 치.....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 (3) 템플 치대 - Temple University dental school

미국 치대(dental school) 를 준비하시는 분들을 위해 제 미국 치대 지원과정과 인터뷰 후기들을 묶어 보았습니다. 총 8개의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와, 다양한 미국 치.....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 (2) 노바 치대 - Nova Southestern University Dental School

미국 치대(dental school) 를 준비하시는 분들을 위해 제 미국 치대 지원과정과 인터뷰 후기들을 묶어 보았습니다. 총 8개의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와, 다양한 미국 치.....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 (1) 콜롬비아 치대 - Columbia Univeristy Dental School

미국 치대(dental school) 를 준비하시는 분들을 위해 제 미국 치대 지원과정과 인터뷰 후기들을 묶어 보았습니다. 총 8개의 미국 치대 인터뷰 후기와, 다양한 미국 치.....